기사 (전체 1,32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스포츠] 드래곤즈, 플레이오프 가시권 진입
그동안 결정적인 골이 터지지 않아 승수를 많이 쌓지 못한 전남드래곤즈가 안양 원정경기에서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며 4위로 도약했다. 이로써 승강 플레이오프 진출 가시권에 들어서게 됐다.전남은 지난 19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
양재생 기자   2020-09-24
[스포츠] 다 잡은 원정승리 놓친 전남, 수원과 1대1 무승부 기록
전남드래곤즈가 수원 원정 경기에서 다 잡았던 승리를 놓치며 아쉬운 무승부를 기록했다. 지난 6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0 18라운드 경기에서 전남은 수원FC와 2:2로 비겼다. 전남은 2골을 기록한 황기욱의 활약에 힘입어 경기
양재생 기자   2020-09-10
[스포츠] 10명이 싸운 전남, 종료 직전 극장골로 무승부
전남드래곤즈가 수적 열세에도 불구하고 대전하나시티즌과의 경기에서 경기종료 직전 터진 김현욱의 PK골로 극적인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포기하지 않는 불굴의 정신이 만들어낸 값진 성과이면서 귀중한 승점을 챙겼다는 점에서 전남은 다음 경기를 기대하게 했
양재생 기자   2020-09-03
[스포츠] 프로축구 전남드래곤즈 아산 원정서 2대 0 승리
전남 드래곤즈가 충남아산을 이유현과 에르난데스의 골에 힘입어 2:0 승리를 거뒀다. 전남은 지난 22일 아산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0 16라운드 충남아산FC와의 원정경기에서 5경기 만에 승리했다. 최근 전남은 4경기 동안 3
양재생 기자   2020-08-27
[스포츠] 전남드래곤즈, 안산 원정경기서 승점 1점 챙겨
전남드래곤즈가 지난 15일 안산와스타디움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15라운드 안산그리너스와의 경기에서 0:0 무승부를 기록했다.이날 경기는 5연속 무패 행진을 달리던 전남이 지난 9일 서울 이랜드의 경기를 패하면서 갑작스럽게 순위경쟁의 적신호가 켜진
양재생 기자   2020-08-20
[스포츠] 전남 드래곤즈 선수와의 데이트 (13) / 전남 유스 출신 새내기 김효찬, 김진성 선수
김효찬 - 훈련일지 작성으로 마음을 다 잡고 있어요김진성 - 경기장에서 실력 증명하는 선수가 될 것전남드래곤즈의 유소년 축구클럽 출신으로 지난해와 올해 입단한 김효찬, 김진성 선수를 만나봤다. 아직까지 실력을 제대로 발휘하지 못하고 있지만 미래를 개척
양재생 기자   2020-08-20
[스포츠] 전남 드래곤즈 선수와의 데이트 (12) / 전남 공격의 핵 에르난데스
코로나 19로 브라질 리그 중단돼 뛸 수 있는 팀 찾던 중 전남과 연결돼 입단전남 드래곤즈는 현재 K리그2 10개의 팀 중에서 가장적은 실점을 기록하고 있다. 경기당 0.71골의 실점(14경기에서 10실점)만을 허용하고 있어 수비에서는 1위를 달리고
양재생 기자   2020-08-13
[스포츠] 전남드래곤즈, 4경기 연속 무패 행진
전남드래곤즈가 지난 26일 광양전용구장에서 열린 경남FC와의 경기에서 1대1 무승부를 기록하며 4경기(2승 2무) 연속 무패행진을 이어가게 됐다. 이날 경기는 내용면에서 전남이 경남을 압도했지만 결과적으로 무승부를 기록해 아쉬움을 남겼다.하지만 전남의
양재생 기자   2020-07-30
[스포츠] 전남 드래곤즈 선수와의 데이트 (11) / 올 시즌 전남 합류 오현교∙정성록 선수
오현교, “대학시절 코너킥 전담 키커… 스피드와 체력이 강점”정성록, “경희고 졸업 후 바로 프로행, U-19 대표팀에 뽑히고 싶어”전남 드래곤즈의 앞으로의 활약이 기대되는 2020년 신입 선수들을 소개한다. 올 1월 전남드래곤즈에 입단한
양재생 기자   2020-07-30
[스포츠] 전남 드래곤즈와의 데이트 (10) / 전남드래곤즈 전경준 감독
“다양한 공격루틴 연구해 공격과 수비 모두 강한 전남 드래곤즈 만들 것”코로나19로 인해 시작된 무관중 경기가 여전히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벤치가 아닌 관중석에서 선수들을 지휘하는 이색 감독이 있다. 바로 전남드래곤즈의 사령탑 전경준 감독이다.전 감독
양재생 기자   2020-07-23
[스포츠] 전남 드래곤즈 선수와의 데이트 (9) / 광양제철고 출신 이유현∙최익진 선수
이유현, “초등학교부터 같이 한 전남은 고향…기동력과 1대1 돌파가 강점”최익진, “전남은 내 꿈을 펼칠 무대…그 무대의 주역이 되도록 노력할 것” 전남 드래곤즈의 유소년 시스템을 거쳐 전남드래곤즈에 입단한 선수 중 이유현,
양재생 기자   2020-07-16
[스포츠] 전남드래곤즈, 멀티플레이어 김한길 영입
전남드래곤즈가 다양한 전술을 구사하기 위해 멀티플레이어 김한길을 자유계약으로 영입했다.김한길(178cm, 65kg)은 빠른 발을 가진 선수로 다재다능한 측면 활용이 가능한데, 측면 수비는 물론 측면 미드필더, 측면 공격까지 번갈아 맡을 정도로 사이드에
양재생 기자   2020-07-16
[스포츠] 전남 드래곤즈 선수와의 데이트 (8) / 나란히 전남 합류한 대학 동기 김현욱∙임찬울 선수
김현욱, “프로 최단신이지만, 동료 이용한 플레이 능하고 왼발킥 자신 있어”임찬울, “K리그 득점왕 오르고 싶어…전남은 내게 더 큰 도약 위한 디딤돌” 지난달 전남드래곤즈에 활동량이 많고 패기 넘치는 플레이가 일품인 김현욱 선수와 대학교
양재생 기자   2020-07-09
[스포츠] 전남드래곤즈, 탄탄한 수비에 공격력 살아났다
전남드래곤즈가 1라운드 마지막경기(총 3라운드)에서 안산그리너스를 4:0으로 물리치며 2연패 탈출과 동시에 이후 라운드의 경기전망을 밝게 하고 있다.전남은 지난 4일 광양전용구장에서 열린 안산과의 하나원큐 K리그2 2020 9라운드 홈 경기에서 상대
양재생 기자   2020-07-09
[스포츠] 전남 드래곤즈 선수와의 데이트 (7) / 전남 유스 출신 골키퍼 신지훈∙김병엽 선수
신지훈, “실력으로 선수들을 편안하게 해 주는 골키퍼가 좋은 골키퍼”김병엽, “지금까지는 선수가 되기 위한 과정…전남은 축구인생 2막 시작” 전남드래곤즈의 골키퍼로서 올해 1월 입단한 신지훈, 김병엽 선수를 만나보았다. 이 두 선수는 전남
양재생 기자   2020-07-02
[스포츠] 전남드래곤즈, 선수 3명 보강으로 전력 강화
전남드래곤즈가 외국인선수를 포함한 3인의 선수영입으로 전력을 보강하며 후반기 반격을 노린다.전남은 우즈베키스탄 국가대표팀에서 왼쪽 풀백으로 오랜 기간 활약해온 올렉 조티프를 영입하는데 성공했다. 올렉은 2012년 22세의 나이로 우즈베키스탄 국가대표에
양재생 기자   2020-07-02
[스포츠] 광양시청 육상팀 이아영 국가대표 선발전 금메달 획득
광양시청 직장경기부 육상팀 이아영 선수(사진)가 지난 달 25일부터 4일간 강원도 정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제74회 전국 육상경기 선수권대회 겸 국가대표 선발전 대회’ 400m경기에 출전해 56초85를 기록해 금메달을 차지했다.광양시청 직장경기부 육상
양재생 기자   2020-07-02
[스포츠] 시즌 무패행진 전남드래곤즈, 선두경쟁 합류
전남 드래곤즈가 선두 부천FC를 물리치면서 본격적인 상위권 경쟁 속으로 뛰어들게 됐다.지난 14일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0’ 6라운드 부천FC와의 경기에서 전남은 전반 32분에 터진 쥴리안의 결승골을 앞세워 1:0으로 신승을
양재생 기자   2020-06-18
[스포츠] 전남드래곤즈, 스포츠테이핑 전문업체 세븐윙스스포츠와 업무협약 체결
전남드래곤즈가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과 부상 예방을 위해 스포츠 테이프 전문업체인 세븐윙스스포츠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 협약을 통해 세븐윙스스포츠는 전남드래곤즈 선수들이 훈련 및 경기 시 사용하는 스포츠 테이프를 1년간 무상공급하기로 했다.세븐윙스스
양재생 기자   2020-06-18
[스포츠] 전남 드래곤즈 선수와의 데이트 (1) / 김주원∙이후권 선수
그동안 전남드래곤즈는 광양시민을 비롯한 전남 지역민과 축구팬들에게 자랑스럽고 행복한 구단이 되기위해 노력해 왔다. 광양만신문은 전남드래곤즈가 올해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응원하기 위해 전남드래곤즈 선수들의 진솔한 이야기를 나누는 코너를 신설했다.
양재생 기자   2020-05-2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찾아오시는길
전남 광양시 사동로 2  |  대표전화 : 061-791-091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남 다 00181호  |  발행인 : 황망기  |  편집인 : 황망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망기
Copyright © 2013 광양만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