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29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스포츠] 프랜차이즈 선수 대거 이적에 흥행 ‘빨간 불’
전남드래곤즈가 겨울 이적시장을 통해 새로운 선수들을 영입하며 전력보강에 박차를 가하고 있지만 전남을 대표하는 프랜차이즈 선수들이 다른 팀으로 이적하면서 2020년 흥행에 빨간불이 커지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가 나온다.프로선수들이 프로에서 자신의 가치를
양재생 기자   2020-01-23
[스포츠] 승격 위해 ‘하나의 팀’ 되어 돌아 올 것
전남드래곤즈(사장 조청명)가 지난 10일 오전 김해공항을 통해 베트남 호치민으로 1차 전지훈련을 떠났다.선수단에 많은 변화를 준 전남은 새해 첫 날부터 선수들을 소집하여 체력 훈련에 집중하며 팀워크를 만들어 가는데 집중하고 있다. 특히, 이번 전지훈련
양재생 기자   2020-01-16
[스포츠] 전남드래곤즈, 코칭스태프 구성 마무리
전남드래곤즈(사장 조청명)가 전경준 감독을 보좌할 코칭스태프 구성을 완료했다.전남은 기존에 전경준 감독과 함께했던 한동훈 코치 외에 최철우, 한동진, 김성현, 강진규 코치를 추가로 영입해 K리그 1 승격을 위한 2020시즌을 준비한다.2014년부터 지
양재생 기자   2020-01-09
[스포츠] 한려대, 남자 볼링팀 창단
한려대학교(총장 류지협)가 볼링팀을 창단했다.한려대학교는 지난 28일 교내 봉황관에서 한려대학교 볼링선수단 창단식을 개최했다.한려대 볼링팀은 신명건(사회체육학과 교수) 단장을 필두로 백상우 감독과 5명의 선수단으로 출범했다.이로써 2019년 제100회
양재생 기자   2020-01-02
[스포츠] 행복을 줄 수 있는 구단으로 거듭 나겠다
전남드래곤즈(사장 조청명)가 지난 16일 광양청소년 문화센터 체육관에서 ‘전남 드래곤즈 창단 25주년 기념 및 시즌 성원 감사 송년의 밤’을 열고 한해를 마무리하는 인사와 창단 25주년을 함께 기념하는 시간을 가졌다.이날 행사는 ‘과거·현재·미래의 연
양재생 기자   2019-12-19
[스포츠] 내년 시즌 대비 전력보강 나선 전남, 프로 첫 공개테스트로 2명 선발
전남드래곤즈(사장 조청명)가 공개테스트를 통해 김보용(22), 안재홍(21)을 영입한데 이어 젊고 유능한 미드필더 정호진을 영입했다.전남이 중원 강화를 위해 영입한 정호진(20)은 현재 고려대 재학 중이며, 2019년 FIFA U-20 남자 월드컵 준
황망기 기자   2019-12-19
[스포츠] 2019 한국실업태권도연맹 시상식 개최
한국실업태권도연맹(회장 김영훈)은 지난 9일 올림픽파크텔에서 ‘2019 한국실업태권도인의 밤 및 대한민국 우수선수 대상 시상식’을 개최하고 초등학교에서 실업팀까지 각 부문별 우수선수에 대해 시상했다.이날 행사에는 국내 태권도 실업팀 지도자와 선수단을
양재생 기자   2019-12-12
[스포츠] 백운산배 전국 남녀 실버 시니어 배구대회 성료
지난 달 30일부터 이틀간 광양 실내체육관 등 4개 경기장에서 열린 ‘2019 광양 백운산배 전국 남녀 실버 시니어 배구대회’가 전국 각지 배구 동호인 1,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대한시니어연맹이 주최한 이번 대회는 남자 시니어
광양만뉴스   2019-12-05
[스포츠] 전남드래곤즈, 프로-유소년간 멘토링 실시
전남드래곤즈(사장 조청명)가 소속 유소년 선수들의 기량 발전과 자긍심 증대를 위해 프로선수와의 멘토링을 실시했다.이번 멘토링 제도는 모든 프로 선수들과 유소년 선수들이 참여하여 프로선수 와 유소년 선수로 그룹을 편성하여 포지션별 레슨을 실시하였으며,
양재생 기자   2019-11-21
[스포츠] 전남드래곤즈 프로선수단 공개테스트 실시
전남드래곤즈(사장 조청명)가 투명한 구단 운영과 공정한 시스템을 정착하고, 공평한 기회 제공을 통해 숨은 인재를 발굴하고자 프로 선수단 공개 테스트를 실시한다.공개테스트 대상은 ▲고졸예정자 또는 중, 고교 재학 중이 아닌 만18세 이상 선수, ▲고등학
광양만뉴스   2019-11-21
[스포츠] 전남드래곤즈 선수단, 지역 중학교 찾아 DRAGONS SHOW 운영
시즌을 마친 전남드래곤즈(사장 조청명) 선수들이 팬들과 스킨쉽을 강화하고 있다. 전남 선수단은 지난 13일 오전 광양용강중학교, 순천승평중학교, 여수웅천중학교, 여수여천중학교를 방문하여 DRAGONS SHOW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행사에는 시즌을 마친
양재생 기자   2019-11-21
[스포츠] 2020년 전남드래곤즈, 전경준 감독이 이끈다
전남드래곤즈(사장 조청명)는 하반기 감독대행으로 팀을 이끌었던 전경준 감독대행을 2020년 전남드래곤즈 사령탑으로 선임했다.전경준 감독은 7월 말 파비아노 감독이 경질되면서 8월부터 감독대행으로 팀을 이끌었다. 비록 마지막까지 이어진 4강 PO경쟁에서
양재생 기자   2019-11-20
[스포츠] 전남드래곤즈 U-12 공개테스트 실시
프로축구 전남드래곤즈(사장 조청명)가 축구 인재를 조기에 발굴하여 우수한 축구선수로 육성하고자 U-12 공개테스트를 실시한다.이번 공개테스트 대상은 현재 초등학교에 재학중인 3학년과 4학년이며, 축구에 관심있는 일반 학생과 유소년 선수 모두가 참여할
양재생 기자   2019-11-14
[스포츠] 전남공무원축구연합회장기 축구대회 열려
‘제9회 전라남도 공무원 축구연합회장기 공무원 축구대회’가 지난 8일부터 이틀간 광양시 축구전용 1·2구장 일원에서 열렸다. 올해로 9번째를 맞이하는 연합회장기 공무원 축구대회는 공무원 축구인의 교류와 화합의 장을 마련하고, 활기찬 직장 분위기 조성을
양재생 기자   2019-11-14
[스포츠] 전남드래곤즈, 승강 플레이오프 참여 무산
전남드래곤즈 승강 플레이오프 진출이 결국 무산됐다. 지난 27일 부선 구덕운동장에서 열린 부산 아이파크와의 경기에서 0-0 무승부를 기록하게 되면서 4위권 진입여지가 완전히 사라지게 된 것이다. 최근 3연승을 기록한 전남은 상승세에 올라 승강 플레이오
양재생 기자   2019-10-31
[스포츠]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참가 광양 선수들 금메달 2, 은메달 2, 동메달 2개 획득
지난 15일부터 5일간 서울특별시 일원에서 열린 ‘제39회 전국 장애인 체육대회’에 참가한 광양시 장애인체육회 소속 선수들이 금메달 2개, 은메달 2개, 동메달 2개 총 6개의 메달을 획득했다..제39회를 맞은 패럴림픽대회는 30개 종목 9천여 명이
황망기 기자   2019-10-31
[스포츠] 광양시청 직장경기부 선수들, 전국체전에서 광양시 스포츠 위상 높여
지난 4일부터 7일간 서울특별시 일원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 참가한 광양시청 직장경기부가 금 1개, 은 4개, 동 1개를 획득해 광양시 체육의 위상을 드높였다.100회를 맞이한 이번 대회는 대한체육회가 주최하고 서울특별시, 서울시교육청,
양재생 기자   2019-10-17
[스포츠] 10월 광양, 스포츠 행사도 풍성
시민의 날이 들어있는 10월 한달 동안 다양한 스포츠행사가 펼쳐지고 있다.지난 5일과 6일 양일간 마동구장과 리틀구장에서는 제2회 영호남 친선 교류 야구대회가 열렸다.또, 5일에는 제17회 광영동민 체육대회가 광영초등학교에서, 제20회 진월면민 화합체
황망기 기자   2019-10-10
[스포츠] 전남드래곤즈, 파비아노 감독 경질
전남드래곤즈가 최근 팀 성적 부진의 책임을 물어 파비아노 감독을 경질했다.2019년 1월 부임한 파비아노 감독은 전남드래곤즈 역사상 최초의 외국인 감독으로 기대를 모았으나 초반 부진을 면치 못했다. 또한 여름 이적시장을 통해 반전을 꾀했으나, 팀이 하
양재생   2019-08-01
[스포츠] 광양축구 꿈나무들, 전국 여름 축구 축제 U-10, U-12세 동반 ‘우승’ 차지
강원도 인제군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9. 아이 리그(i-League) 여름 축구 축제’에 참가한 광양시 유소년(U-10, U-12세)팀이 각각 우승을 차지했다.대한축구협회가 주최하고, 주관한 이번 축제에는 전국 유소년 축구 200여 개팀 2,50
광양만뉴스   2019-08-0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찾아오시는길
전남 광양시 사동로 2  |  대표전화 : 061-791-091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남 다 00181호  |  발행인 : 황망기  |  편집인 : 황망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망기
Copyright © 2013 광양만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