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연재
쥐불놀이
광양만뉴스  |  webmaster@gymnews.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1.14  11:24:1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정월 대보름 전날

논두렁 밭두렁에

동네 꼬마 다 모여든다

 

아이!

불 살린 깡통

꺼진께

싸게싸게

뺑뺑 돌리라이~

 

야야!

불 넌 깡통

불 꺼지삘라

퍼득퍼득

뺑뺑 돌리라~

 

꼭꼭 숨은 도둑쥐 찾아내고

해충 알 모두 태워

금년 농사 풍년 되게

뱅글뱅글 돌려라

 

달님 코밑이 거무튀튀해 지도록

윗동네 아랫 동네 다 모여

구멍 뚫린 깡통으로

소망을 뿌린다

글 김미정 / 삽화 유현병

 
   
 

 해마다 정월 대보름 첫 쥐날[上子日] 또는 전날에 농촌에서는 농작물에 피해를 주는 쥐를 잡기 위하여, 혹은 들판의 마른 풀에 붙어 있는 해충의 알과 잡충(雜蟲)을 태워 없애고, 타고 남은 재가 다음 농사에 거름이 되어 곡식이 잘 자라게 하기 위한 논두렁과 밭두렁에 불을 놓아 태우는 풍습이 있었습니다. 또 민간신앙으로 보면, 이날 불을 놓으므로 모든 잡귀를 쫓고 액을 달아나게 하여 일년 내내 아무 탈 없이 잘 지낼 수 있다고 믿었습니다. 『동국세시기(東國歲時記)』에는 쥐불 놓는 풍습이 충청도 지역에서 남아 있다고 하였는데, 이것은 오늘날의 쥐불놀이로 일컫는 겁니다. 다만 이 놀이는 충청도 지역에 국한된 풍속이 아니라 전국에 고루 분포되어 있습니다.

광양만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기획특집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찾아오시는길
전남 광양시 사동로 2  |  대표전화 : 061-791-091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남 다 00181호  |  발행인 : 황망기  |  편집인 : 황망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망기
Copyright © 2013 광양만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