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기획/특집 > 기획
기 획 연 재 / 지명유래와 함께 마을 둘러보기(64) - 진월면 용소마을용의 전설 품고 있는 마을이 문화마을로~
양재생 기자  |  ttexta@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4.14  09:13:2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용소마을은 용이 살았던 전설을 가진 마을이다. 사진은 기존의 마을과 신규 주택 단지가 나뉘어 있는 마을전경, 119지역대, 밀양박씨 재실, 마을회관, 소나무 숲 등 이다.

용소마을은 진월면 마룡리에 속한 자연마을로 새로 개통된 국도 2호선 과 맞닿아 있다. 위치상으로는 진상 면과 더 가깝지만, 마을 바로 앞에 있 는 마룡교차로를 통하면 옥곡 및 광 영이 10분 내 거리로 도시로의 접근 이 보다 용이하다. 마을은 30호 남짓한 가구가 사는 그리 크지 않은 규모지만 마을 입구 의 소나무 숲이 한껏 뽐을 내고, 그 옆에 진월119지역대와 노경회 노인 복지센터가 자리하고 있어 마을은 결코 작아 보이지 않는다.

■용소의 유래

용소(龍沼)마을은 본래 광양현 동 면(東面) 진하리(津下里) 지역으로 추정되는데 1700년대 초기 이후에 는 진하면에 속했으며 1789년 호구 총수에 의하면 진하면 농소촌(農所村) 지역이었다. 1912년 왜정시대 행정구역 개편 이전에는 진하면 용소리(龍沼里)에 속했는데 1914년 행정구역 개편으 로 진하면, 월포면이 통합해 진월면 이 되면서, 마동리, 방죽리, 용소리, 구덕리가 병합된 진월면 마룡리(馬龍里)에 속하게 됐다. 용소마을의 옛 이름은 농소(農所) 였다고 한다. 농소촌 지역이었다는 데서 그 관련을 찾을 수 있지만 자세 한 것은 알 수 없다. 이후 조선시대 말기부터는 공식으로 용소(龍沼)라 는 이름을 사용했다. 용소(龍沼)의 유래는 참으로 전설 적인 이야기를 갖고 있다. 마을의 뒷 산 산고랑에서 내려오는 물과 마을 새뚝고랑에서 내려오는 물이 합수 (合水)하는 지역이 마을 입구에 있었 는데, 즉 마을에서 보면 소나무군 좌 측 바로 앞에 큰 소(늪, 沼)가 있었다. 이 소(沼)에서 옛날 용이 살다가 하늘 로 올랐다는 이야기가 전해져 오고 있다. 따라서 이곳을 ‘용이 살았던 늪’ 이란 뜻으로 용소(龍沼)라 했으며, 마을이름도 그대로 용소(龍沼)마을 이 됐다고 전한다. 용소마을은 밀양박씨가 처음 이 마 을에 들어와 마을을 형성했다고 전 해져 오고 있는데, 지금도 소나무 숲 을 지나 마을 안쪽으로 가면 밀양박 씨 재실이 고풍스러운 옛 모습을 간 직하고 있다.

■문화마을

용소마을은 시골의 전형적인 농촌 마을이지만 다른 마을과 다르게 집 들이 U자형으로 들어서 있다. 이것은 마을 한가운데 논이 들어 서 있어 이를 중심으로 집들이 둘러 있는 모습을 하고 있어서다. 한때는 마을의 왼쪽 부분에만 집들 이 있었다. 현재의 마을회관이 있는 위치를 보면 기존의 동네가 마을의 왼쪽에서 발달 된 것을 알 수 있다. 용소마을은 지난 1999년 문화마 을 사업지구로 확정된 후 2000년 한 국농촌공사가 위탁시행해 마을 가운 데 있는 논을 포함한 총 6만3,673m² 의 신규 주택단지를 조성해 분양하 면서 용소 문화마을로 재탄생됐다. 당시 단독주택 63세대가 들어설 수 있는 택지를 분양했고 노인복지 센터, 주차장, 어린이놀이터, 공원 등 을 조성했다. 지금 마을은 기존의 마 을과 신규 마을이 조화를 이루고 있 는 모습이다. 특히 노인복지센터가 마을에 있어 노인들의 일상동작훈련 등 심신의 기능유지 향상을 위한 서비스를 제 공하고 노후의 건강증진과 생활안정 을 도모 지원해 주고 있다.

양재생 기자

양재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획특집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찾아오시는길
전남 광양시 사동로 2  |  대표전화 : 061-791-091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남 다 00181호  |  발행인 : 황망기  |  편집인 : 황망기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망기
Copyright © 2013 광양만뉴스. All rights reserved.